천국bepro11 채용 제기하회원권다. 이 청블랙리스트도공사용문





천국bepro11 채용 제기하회원권다. 이 청블랙리스트도공사용문

최고관리자 0 35
인천국제공항공사가 협력업체 소속 보안요원 1,902명을 청원경찰 신분으로 직접 고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일부 취업 준비생과 공항공사 노조bepro11 채용 등이 공사 안팎에서 불공정 문제를 제기하면서 후폭풍이 일고 있다. 지난 2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공기업 비정규직 정규화 그만해주십시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회원권"그간 한국도로공사, 한국철도공사, 서울교통공사 등 많은 공기업이 비정규직 정규화를 했다"라며 "비정규직 철폐 공약이 앞으로 비정규직 전형을 없애 채용하거나 자회사 정규직으로 채용하는블랙리스트 것인 줄 알았다"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아르바이트처럼 기간제를 뽑던 직무용문도 정규직이 되고, 기존 정규직과 동일한 임금 및 복지를 받고 있다. 이번 인천국제공항 정규직 전환은 정말바카라 성공기 충격적"이라고 지적했다. 이 청원인은 "(기존) 정규직 수보다 많은 이들이 정규직 전환이 된다"라며 "이들이 노조를 먹고 이들을축구 승부예측 사이트 위한 회사가 될 것이다. 이곳을 들어가려고 스펙을 쌓고 공부하는 취업 준비생들은 물론 현직자들은 무슨 죄냐"라고 반발했다. 이번에 정규직화 되는 보라스베가스 바카라 미니멈안요원들은 현재 1,400여 명인 공사 정규직보다 많은 인원이라고 알려졌다.이어 "노력하는 이들의 자리를 뺏는 게 평등bepro11 채용이냐"라며 "사무 직렬의 경우 토익 만점에 가까워야 고작 서류를 통과할 수 있는 회사에서, 비슷한 스펙을 갖기는커녕 시험도 없이 그냥 전환하는 게 공평한 것인지 의페이지 탐색문이 든다"라고 비판했다. 인천공항의 이번 비정규직 정규직화가 '역차별'이라고 주장하는 그는 "누구는 대학 등록금 내고 스펙 쌓고 시간 들이고 돈 들이고 싶었냐"라

, , , ,

0 Comments
제목